순수의 시대.

D's folder/note 2021. 3. 18. 23:15

 

옷을 입지 않은 바비인형을 똑바로 바라보지 못하고,

은행의 여성 잡지에 실린 속옷 광고페이지에 화들짝 놀라고,

TV 영화에서 키스씬이 나오면 온 가족이 뻘쭘해지던 순수의 시대가 있었다.

 

'D's folder > not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벽의 절규.  (0) 2021.03.19
순수의 시대.  (0) 2021.03.18
염매(厭魅) - 차이나 머니  (0) 2021.03.16
치알 신 (鄧家希, Kyal Sin)  (0) 2021.03.06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