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별은 사라지지 않는다.

2022. 6. 6. 16:01blog/black comments

 

다름이 존재하는 한, 차별은 사라지지 않는다.

하지만 차별이라는 단어의 부정적 의미는 변화해야 한다.

인간은 똑같은 틀에서 정밀한 공정을 통해 생산된 제품이 아니다.  

같은 유전자를 가지고 태어난 쌍둥이 일지라도 성향등에 다름은 존재하다.

외면과 내면에 각각의 특별한 다름이 존재한다.

차별은 다름의 인정, 그리고 존중이어야 한다.

서로 다름을 인정하고, 상대를 존중하는 것이 차별이어야 한다.

'blog > black commen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배달앱, 편리의 가면을 쓴 괴물.  (0) 2022.06.29
차별은 사라지지 않는다.  (0) 2022.06.06
쓰님.  (0) 2022.06.05
WHY 없는 학폭.  (0) 2022.06.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