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크로보이 기념판으로 꽤나 다양한 바레이션이어서 한정적 의미는 없었지만,
최근에 와서 다시 주목받는 제품이다.
그리고 내가 최근 평소 가장 즐겨 신는 신발이기도 하다.
(그만큼 이제 보관하면 이뻐하며 즐기기에는 구겨질때로 구겨졌다는... 심지어는 세탁까지 한번;;)
이제 일옥이 아니고서는 구할라야 구할 수도 없는...

개인적으로 디자인만큼이나 스며드는 산뜻한 착용감에 오니즈카타이거즈를 좋아한다.

 

 

 

 

'D's folder > note'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건담은 무엇인가에 대한 잡담  (0) 2013.05.19
onitsuka tiger - Astroboy Limited  (0) 2013.05.19
건담 이키마스! (puma - TX-3)  (0) 2013.05.19
천년여우 (2001, Millennium Actress)  (0) 2013.05.05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