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우스 ハウス House , 1977


감독: 오바야시 노부히코



간만에 굉장한 것을 보았습니다.

현장의 프로가 대학으로 돌아가 과제물을 만든 것 같은.

풍요, 기회, 도전, 실험, 기량, 기술의 콜라주.


미숙한 매력, 미묘한 뒤틀림, 기묘한 아름다움.


죽기전에 봐야할 추천 작품.





'D's folder > conten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대 - 연변처녀 도쿄정착기  (0) 2018.06.22
하우스 (ハウス)  (0) 2018.06.04
야마모토 미치오의 피를 빠는 시리즈.  (0) 2018.06.02
아시걸 (アシガール)  (0) 2018.06.02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