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6월 12일 10:04


두 정상이 만났다.

평화를 만들어가는 모습이 참 보기 좋다.


그런데,


평화도 좋지만, 지나치게 화보 촬영하는 분위기라 염려된다.

문재인 대통령님이 올바른 가치관과 뜻이 있는 분인 건 알겠지만, 남북 관계가 개선되고 진전될수록 뭔가 보기 좋은 인스타그램 같은 느낌이다.

문재인 대통령 당선 이후 보기 좋은 화보 촬영이 계속될 뿐, 실효적인 경제 효과가 없어 많이 염려된다.

시간이 지날수록 이러한 일련의 과정이 실효적 경제 가치로 이어질지 의문이다.

어떠한 방법으로 평화를 이루겠다는 보이는데, 어떻게 경제적 가치를 창출하겠다는 그림은 보이지 않는다.








'D's folder > not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문재인 (글로벌평화인권중개자선운동가)  (0) 2018.06.22
북·미 정상회담 - 만남  (0) 2018.06.12
학대받은 아이가 남긴 메시지.  (0) 2018.06.11
도자기를 깍고 있다.  (0) 2018.06.11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