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메이 어택 (Minmay Attack)이었다.


어릴때 좋아했던 애니메이션 마크로스. 

린 민메이(リン・ミンメイ) 노래에 무기력해지는 젠트라디가 조금 납득이 되지 않았지만, 성장하며 경험한 노래의 힘, 문화의 힘이란.

휴전선을 사이에 두고 매일 같이 이뤄지는 민메이 어택.

마음의 동요와 이끌림.

민메이 어택, 정말 무섭구나!




'D's folder > note'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8 남북정상회담  (0) 2018.04.28
2018 평양합동공연  (0) 2018.04.26
에어포트 익스프레스 다중 연결  (0) 2018.04.25
조등(弔燈)  (0) 2018.04.21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