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태엽 오렌지 A Clockwork Orange , 1971

 

'스탠리 큐브릭 (Stanley Kubrick) 은 어떤 감독인가?' 라는 질문에 명확한 답변을 줄 수 있는 대표작이다.

지루함이 없는 긴장감이 지속된다. 하지만 조여오는 긴장감만큼의 전개는 없기에 아쉬움도 있다.

오직 긴장감!

나도 인간인지라 '폭력의 굴욕'이 꼴보기 싫었다.

 

남주 말콤 맥도웰 (Malcolm McDowell) 연기와 메이크업. 

Durango95 (Adams Probe 16)

IBM typewriter 

Retreat Pod

 

 

'D's folder > conten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breach, 2020  (0) 2021.02.28
시계태엽 오렌지, 1971  (0) 2021.02.24
골 때리는 그녀들  (0) 2021.02.13
승리호, 2020  (0) 2021.02.06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