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

D's folder/note 2016. 7. 13. 07:55

 

 

서울 도심에서 물을 즐기는 행사가 열렸다.

 

여름에는 물.

 

소방호스로 쏘아올리는 물아래서, 물총을 들고 시민들이 즐겁게 축제를 즐기고 있었다.

 

물 부족국가를 떠나서, 물과 에너지가 많이 낭비되고 있다고 생각했다.

 

장마철의 폭우아래 비를 맞는 것과는 다르다.

 

물을 맞는 것이 즐거운 것이 아니다, 흥청망청~ 걱정없이 낭비하는 것에 쾌감이 있었다.

'D's folder > note'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프로불평러 & 프로불참러  (0) 2016.07.17
물.  (0) 2016.07.13
낯익은 것을 발견.  (0) 2016.07.07
현기증.  (0) 2016.07.03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