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D's folder/note 2017.08.31 21:01





김구라 한명에게 발리는(김구라 한명보다 영향력 없는) 언론사들이 대동단결이라도 한 것일까? 


종일 김구라를 까기 위해 애쓰고 있다.


냉정함을 상실한채 분노에 기대어 마녀사냥에 맛들린 슬픈 인간들이 떼지어 김구라 하차 청원을 진행하고 있다.



개인적으로 김구라를 좋아하는 편이다.


이 사람의 유머코드가 나와 맞고, 가식이 없다. 



반대로 나는 유재석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다.


나에겐 몇개의 단어를 돌려쓰며 무한도전이나 런닝맨 같이 리얼인척 꽁트를 하는 프로그램을 주도하는 방송인일 뿐이다.



김구라를 시기하는 기자라 불리는 잉여네티즌과 자본주의의 끝자락에서 힘겹게 살아가는 불우네티즌들의 댓글이 코메디다.


김구라의 막말을 문제 삼으면서, 인성을 포기한듯한 막말들을 늘어놓고 있다.



이런 인간들이 누군가의 막말을 지적할 자격이나 있는 것인지.... 누가 누굴 까고 있는 것인지?


김구라 까는 인간중에, 김구라보다 제대로 된 인간이 없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D's folder > not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청소년 보호법! 범죄자 보호법?  (0) 2017.09.04
김구라.  (1) 2017.08.31
문제인 정부, 공무원 일자리 창출 아이디어.  (0) 2017.08.22
2017 GBWC KOREA - 심사 비판  (0) 2017.08.06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모모 2017.09.03 1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합니다. 모든 예능 mc가 유재석 같기만 하다면 너무 재미 없을겁니다. 사람들이 다양성을 지향하고 연예인에게 너무 많은걸 요구하지 않길 바랍니다. 시청자 갑질이 도를 넘어서고 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