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 리차드 2021

2022. 3. 28. 00:02blog/contents

 

King Richard

 

스포츠 스타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

시련 갈등의 시간을 전반에 깔고, 후반에 이르러 화려한 스타디움을 비추며 강렬한 캐스터의 목소리로 해피엔딩의 전조를 알리는.

미국의 영화들이 90년대부터 잘해왔던 지나치게 뻔한 패턴.

윌스미스의 의도가 너무나 노골적으로 드라난.

역겹다.

 

 

 

'blog > conten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킹메이커  (0) 2022.03.30
킹 리차드 2021  (0) 2022.03.28
파친코  (1) 2022.03.25
미스터 선샤인  (0) 2022.03.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