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국의 그림자 뒤에 숨은 겁쟁이들아.

2022. 8. 5. 13:58blog/black comments

 

탄생의 출발부터 용기를 분실한거냐?

성장의 위기에서 용기를 상실한거냐?

노년의 비참함에 용기를 망실한거냐?

 

소년이라면 우주를 꿈꾸고,

청년이라면 세계로 나가고,

노년이라면 입닫고 응원해라.

'blog > black commen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발 (始發)  (0) 2022.08.06
애국의 그림자 뒤에 숨은 겁쟁이들아.  (0) 2022.08.05
공공기관 민영화 = 매국의 수단.  (0) 2022.07.23
배달앱, 편리의 가면을 쓴 괴물.  (0) 2022.06.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