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살 김미소.

D's folder/note 2016. 10. 12. 08:00

 

 

2016년 10월 11일 방송된, SBS 프로그램 '맨인블랙박스' 에서, 음주운전 사고로 아내와 딸을 떠나보낸 한남자의 이야기가 나왔습니다.

 

음주운전 가해자는 겨우 4년.

 

가해자는 자신의 잘못에 4년도 가혹하다 여겼는지 항소했다고 합니다.

 

 

 

겨우 3살.

 

가해자가 사형을 당하든, 돌팔매로 고통에 피흘리며 사라지든...,  겨우 3살 미소는 돌아오지 않습니다.

 

아직 너무 작은 나인데.

 

아직 너무 작은 시간만 살았을뿐인데...,

 

미소가 죽어서 다음생에 행복하길 기도할 수 밖에 없는 현실이 미소에게 너무 가혹하고,

 

아무것도 하지 않는 어른으로서 미소에게 너무 미안합니다.

 

 

 

TV를 틀면 수많은 음주운전 전과자가 웃고 떠들고, 신문을 펼치면 수많은 음주운전 전과 공직자가 세상을 훈계합니다.

 

음주운전은 실수가 아닙니다.

 

자동차라는 흉기를 이용한 묻지마 살인행위입니다.

 

음주운전을 한번이라도 했다면 살인미수자입니다.

 

음주운전을 '실수로 할수도 있지'라고 여기는 대한민국의 술문화.

 

그 술문화에 빠진 살인미수자들이 법안을 만들고, 법안을 통과시킵니다.

 

얼마나 많은 미소가 사라져야, 법이 바뀔까요.

 

그래도 미소는 돌아올수 없다는게 너무 안타깝습니다. 

 

 

 

 

 

또 다른 미소를 잃고, 또 다른 미소를 위해 이딴 개인 감상과 분노를 집어삼켜누른 글을 두 번 다시 쓰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D's folder > note'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갤럭시노트7과 아이폰7 폭발 원인 추측.  (0) 2016.10.21
3살 김미소.  (2) 2016.10.12
김영란법.  (0) 2016.10.05
아마짱 '아리무라 카스미'  (0) 2016.10.03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다둥이맘 2016.10.16 0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감입니다. . 정말 너무 맘이 아팠습니다. .이렇게 이쁜아이를 그렇게 허망하게 떠나보내다니. . 정말 너무 맘이 아퍼서 눈물이 났습니다. .처음보는 아이인데도 그 미소가 넘 예뻐서 머리에서 떠나지 않네요. .

    • BlogIcon Dunpeel 2016.10.16 02: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소를 잃다.
      아이의 이름이 시사하는 부분이 큰 것 같습니다.
      하나의 미소를 잃고, 미소를 통해 나아지겠지라고 말 못하겠네요.

      마치 마을의 평안을 위해 미소를 제물로 바치는 무지와 공포의 원시부족 같습니다.

      수많은 작은 아이들이 음주운전으로 사라져가는데도 아무런 변화없는 현실이 무섭습니다.

      북한에 대한 안전 불감증과 같이.
      너무나 많은 어린 아이들이 음주운전으로 사망하였기에, 이제는 또 이런일이 있구나라 여기는 것 같습니다.

      자기의 아이는 아니니까.
      나에겐 자식이 없으니까.
      결코 남의 일이 아닌데, 남의 일처럼.

      '아이가 음주운전으로 죽어도 괜찮은 이상한 나라'에서 아무렇지 않게 다들 살아가고 있습니다.